로고
광고
女性시대출산·육아인권·이혼웰빙드림푸드·여행슈퍼우먼 실버세대 해외여성이주여성女性의원
정치·사회경제·IT여성·교육농수·환경월드·과학문화·관광북한·종교의료·식품연예·스포츠 피플·칼럼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全北 全國 WAM特約 영문 GALLERY 양극화 인터뷰 의회 미디어 캠퍼스 재테크 신상품 동영상 수필
편집  2020.09.28 [05:3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정의 회복>
"離婚 능사 아니다…‘全人的 회복’ 사활"
썸네일 이미지
사랑하는 가족 구성원들과의 격리, 이혼한 부부라는 사회적인 압박감, 재산의 분리, 일방 배우자 ... / 소정현기자
<기독교 '결혼-이혼'>
가정해체 ‘진단과 해법’ 선각자적 통찰
썸네일 이미지
성경은 ‘이혼 ․ 재혼 ․ 결혼’ 이들 3가지 제도에 있어 ‘시대적 전통적’ 요건을 ... / 소정현기자
<부부의 날 특집>
“新가치관 정립과 공유 산고의 성찰을”
썸네일 이미지
20세기말의 가치관을 주도한 포스트모던이즘과 실용주의 가치관은 전통적 가치관에 치명적인 충격 ... / 이종전교수
<부부의 날 특집>
"환경 탓 또는 책임 전가" '양자 필멸'
썸네일 이미지
가치관의 변화는 행동의 변화를 동반하게 한다. 마찬가지로 환경의 변화는 적응을 위한 변화를 요 ... / 이종전교수
<부부의 날 특집>
"경제활동 여성 자존 상실땐 난관 봉착"
썸네일 이미지
여성은 자신의 경제적 능력과 일치하는 자존감을 담보할 수 없게 될 때 방황하거나 남편이나 가족 ... / 이종전교수
<부부의 날 특집>
"상대에 어떤 사람이어야 하는지 각성"
썸네일 이미지
자신의 모습에 대한 책임을 부부가 서로에게 전가하거나 탓하게 되면 심각한 관계가 만들어지기 ... / 이종전교수
<부부의 날 특집>
“한계 안에서 기쁨과 행복을 조율해야”
썸네일 이미지
포스트모던이즘이 지배하고 하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가정의 해체는 이 시대에 당면한 사회적 문제 ... / 이종전교수
해외여성
전국종합
만원 으로 890만 딴 썰..(공떡인증있음)
남자고민상담미국직수입맨즈*!완벽한밤!
<女 流 土 曜> 수필가 이은희
‘늘․깨 ․어 ․있 ․으 ․라 ․고, 댕, 댕, 댕…….’
썸네일 이미지
그를 보다 못한 스승은 수륙제(水陸濟)를 베풀어 물고기의 몸에서 구제해 준다. 제자는 참다운 발 ... / 수필가 이은희
<女 流 隨 筆>수필가 유영희
“精神的 ‘快樂의 환희’로의 전환점”
썸네일 이미지
생각해 보라. 여성이 한 달에 한 번씩 생리를 치를 때마다, 정신과 육체는 얼마나 많은 제약을 받 ... / 수필가 유영희
<女 流 隨 筆> 수필가 이현실
‘고귀한 승화’ “문학의 영역을 음악으로”
썸네일 이미지
스승의 딸을 사랑한 슈만. 촉망받는 피아니스트인 딸을 가난한 무명의 작곡가에게 결코 줄 수 없 ... / 수필가 이현실
<土 曜 隨 筆> 수필가 엄현옥
‘온몸의 아픔 캔버스서 소생하다’
썸네일 이미지
5월 광주의 군상들이 저 안에서 출렁댄다. 화폭에서 뿜어져 나오는 생명력의 근원은 무엇일까. 오 ... / 수필가 엄현옥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청와대 * 감사원
* 국가정보원 * 방송통신위
* 국무총리실 * 법제처
* 국가보훈처 * 공정거래위원회
* 금융위원회 * 국민권익위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 기획재정부
* 국세청 * 관세청
* 조달청 * 통계청
* 교육부 * 외교부
* 통일부 * 법무부
* 대검찰청 * 국방부
* 병무청 * 방위사업청
* 행정안전부 * 경찰청
* 해양경찰청 * 문화체육관광부
* 문화재청 * 농림축산식품부
* 농촌진흥청 * 산림청
* 산업통상자원부 * 중소벤처기업부
* 특허청 * 보건복지부
* 환경부 * 기상청
* 고용노동부 * 여성가족부
* 국토교통부 * 철도청
* 해양수산부 * 소방청
* 국가보훈처 * 대통령경호처
* 식품의약품안전처
*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 행복중심복합도시건설청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우리를 위한 조그마한 공헌들"
<洪달아기의 해피홈> '그냥 지나칠까'
현대 사회는 핵가족형태로 다양한 인간관계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없다. 사회의 변화는 아무리 거스르기 힘든 일이라 한다 한들 우리는 사회의 주인으로서 주인 역할을 해야 할 것이다. 윤리적 행위는 칭찬하고 비윤리적인 행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土曜 隨筆> 수필가 홍정현 ‘파밭의 나무’
썸네일 이미지
● 현실같은 너무 선명한 꿈 육십 대 후반쯤으로 보이는 남자였다. 수필가들이 각자의 작품으로 합평을 하는 소모임 자리에 그 사람이 있었다. 언제부터 이곳에 같이 있었지? 분명 처음 보는 얼굴이었다. 그러나 그 누구도 낯선 ... / 수필가 홍정현
일본 신임총리 ‘스가’에 거는 기대
스가는 상당히 냉정하고 차분한 성격의 스가는 현실적 보수주의자로 알려진다. 스가는 장기적인 국익 관점에서 볼 때 한·일관계의 ‘강대강’ 구도가 ‘한·미·일’ 관계에 미친 부정적 영향을 저감하려는 노력과 함께 한일관 ... / 노금종 일요주간 발행인
“철수회(哲隨會) 11인 두번째 철학수필”
<신간 서평 > ‘인간·철학·수필’
썸네일 이미지
문학은 인간의 정서를 맑게 하고 사상을 풍부하게 하며, 권태로운 삶에 활력소가 되어준다. 우리는 문학을 통하여 감각과 정서를 가다듬고, 사상의 깊이를 가늠하며 체험의 폭을 넓힌다. ... / 소정현기자
“이슬람의 나라! 유서깊은 터키”
<특별 연재> 박행주 ‘네번째 해외공연’(15)
썸네일 이미지
보통 전통예술을 배우면 그중에 몇 명은 연주자 쪽으로 진로를 정하게 되고 필자의 제자들도 그런 경우가 몇 명 있었다. 하지만 그 단원처럼 연주자가 아닌 ‘공연기획자’가 되겠다고 하는 경우는 처음 보았고 해외공연을 통해 ... / 박행주 / 국제전통예술교류협회 초대회장
<신간> 최정원지음 ‘허준할매 건강솔루션’
썸네일 이미지
저자는 개인 병원에서 환자를 진료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열정과 도전정신을 다해 한방바이오 생명과학연구소에서 한약재를 과학화하는 일에 힘쓰면서 세계 최초로 ‘무통채혈침’ 개발을 성공시켰다. 이 침은 K방역 프로젝트 ... / 소정현기자
<신간> ‘조관일 지음’ 왜 마음이 약할까?
썸네일 이미지
이 책의 목표 독자는 분명하다. 소심하고 마음 여린 착한 사람들이 대상이다. 후안무치해진 세상, 뻔뻔하고 포악한 인간들이 판을 치는 세상에서 착한 사람들이 소수일망정 그들을 위로하며 응원하고 싶었다. ... / 소정현기자
<서평> 민족작가 박태옥 대하소설 ‘백양’
썸네일 이미지
대하소설 ‘백양’은 불타는 예술혼, 드높은 민족의 사랑, 시대의 사명감과 긍지감으로 혼탁하고 메마른 인간 영혼에 세상을 밝고 정직함으로 아름다움으로 승화시켜 주고 있다. 문단에서도 적지 않은 대반향을 예고하고 있는 ... / 소정현기자
특유 냄새! ‘그 향기가 문향과 어우러지면’
<土曜 隨筆> 박종형 ‘잉크의 무게’
썸네일 이미지
원고지를 메꾸는 작가가 만년필을 사용해 짓는 육필원고는 집필 통을 흔적으로 남겨 자판을 두들겨 만든 원고의 깔끔하게 성형한 모습과는 비교할 수 없는 정감과 친근감을 준다. 작가의 숨결이 고스란히 배어있는 것이다. ... / 수필가 박종형
“문학과 봉사는 내 삶의 전부”
<주부 칼럼> 한상림 ‘人生의 9月’
썸네일 이미지
인생의 구월, 지금 나는 무엇을 수확하고, 다시 어떤 씨를 뿌려서 경작을 해야 하는지? 그리고 죽기 전에 또 다른 무엇을 거둘 수 있는지? 아니면, 이제 모든 걸 내려놓고 그냥 편하게 살다가 죽음을 맞이해야 할지를 선택할 때 ... / 한상림 칼럼니스트
깊은 울림! ‘메시지들 재미있게 소화’
<신간> 천경 지음 ‘니체의 아름다운 옆길’
썸네일 이미지
이 책은 작가 천경이 지난 2017년 11월부터 2019년까지 7월까지 국내 한 신문사에 ‘천경의 니체 읽기 칼럼’이라는 제목으로 매주 게재한 내용을 엮어서 출간한 것으로 가볍고 재미있으며 깊은 울림을 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 / 소정현기자
‘운동과 식이요법’이 당뇨병 해방의 첩경
<인터뷰> 스마트푸드디엠 ‘배용석 대표’
썸네일 이미지
당뇨 초기에 당뇨병 약을 먹으면 시간이 지날수록 계속 더 강한 약을 먹게 되고, 약이 효과가 약해지면 인슐린주사를 맞게 됩니다. 결국 당뇨합병증으로 사망하게 됩니다. 당뇨병 환자의 95% 이상이 같은 코스를 겪게 되어 이러 ... / 소정현기자
<신간> 방민우등 3인 共著 ‘척추관 협착증’
썸네일 이미지
특히 책 ‘척추관 협착증 Q&A’가 말하고 있는 핵심은 척추관 협착증의 경우 단기간의 치료보다는 장기간의 관리가 중요하며 그렇기 때문에 무조건 수술을 권장하기보다는 현재 환자가 겪고 있는 증상과 상태에 따라서 맞춤형의 ... / 소정현기자
“고통보다 먼저…이따금 파도치듯”
(POET VIEW) 林 森 여주 이삿날 소회
썸네일 이미지
평생 살아오면서 몇 차례나 이사를 했었던가 문득 헤아려본다. 대대적으로 온 가재도구를 다 옮기기 위해 커다란 이삿짐차를 동원했던 정식 이사 행사에서부터 옷가방 하나 달랑 들고 몸뚱아리만 옮겨 앉던 기억까지, 그리고 대 ... / 림삼/ 시인
면역력 요체! 心身의 ‘유기적 공조 시스템’
<신간 서평> ‘이시형 박사의 면역 혁명’
썸네일 이미지
어떻게 해야 면역력을 높일 수 있을까? 이를 위해 이시형 박사는 일단 자신의 면역력이 어느 정도인지 점검해보라고 권한다. 다만 현대의 의학 기술로 면역력을 직접적으로 측정하기란 쉽지 않은 점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면역 ... / 소정현기자
‘영혼 소리’에 글옷 입히는 ‘창조 대사역'
<신간 소개> 박종형 수필가 ‘잉크의 무게’
썸네일 이미지
그 어떤 저울로도 잴 수 없는 영혼의 소리에다 갈망의 어의를 입혀 문자화 하는 잉크의 무게를 필자는 느낄 것이다. 그러나 필자인들 잉크에 녹아 글자를 모아 문장을 만드는 사연의 무게가 얼마나 되는지 모른다. 하물며 작품 ... / 소정현기자
비보풍수(裨補風水) 창시자 ‘도선국사’
<특별기고>고려대 평생교육원 최이락 교수
썸네일 이미지
구림마을에서 일본의 아스카(飛鳥時代)문화를 연 왕인 박사,우리나라 풍수지리의 시조로 불리는 도선국사,고려의 개국공신인 최지몽 등이 탄생했으니 이만하면 월출산 큰바위 얼굴의 영험함이 작용하지 않았다고 누가 말할 것인 ... / 최이락 고려대 평생교육원 교수
“엄마는 과거의 훈장이고 노후의 등불”
<주부 칼럼> 이춘명 ‘명함 없는 엄마’
썸네일 이미지
엄마의 엄마로서 엄마를 대신해서 엄마 노릇을 하는 날이 엄마로 살아온 날보다 더 끈적끈적하다. 엄마가 되어서도 마냥 엄마하고 부르는 신호에 예전의 젊은 엄마가 된 것 같이 사는 오늘 갑갑하고 좁은 공간이 이제껏 겪어보 ... / 이춘명 칼럼니스트
<土曜 隨筆> 박성실 ‘검은 꽃 질 때까지’
썸네일 이미지
넬슨 만델라가 남아공 최초의 흑인대통령이 되기 전 약 27년 동안 수감되어 있던 로벤섬(Robben Island) 풍경. 케이프타운에서 약 12km 바다 밖으로 테이블 만에 있는 섬으로 1999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되었다. ... / 수필가 박성실
한국무궁화미술협회…‘무궁화 미술대전’
썸네일 이미지
이번 대회의 조직위원장을 맡은 김영배교수(연변대학교 미술대학)는 45년간 나라의 향기를 담은 단아하고 고매한 무궁화를 화폭에 담아오고 있으며, 2008년부터 산림청으로부터 무궁화 중심도시로 선정된 강원도 홍천의 ‘무궁 ... / 문화부
<칼럼>코로나19 ‘엄격하게’ 대응해야
결국 장기적인 계획을 갖고 방역과 일상의 균형을 유지하는 노력이 백신을 기다리는 것보다 더 중요하다. 마스크 쓰기, 손씻기 등 개인방역을 지키는 것이 어떤 백신보다 예방효과가 높을 수밖에 없다는 것 강조하고 싶다. ... / 노금종 /일요주간 발행인
김동석 작가의 이색적 감성동화 “나무가 되고 싶었던 소녀” (13회)
썸네일 이미지
그때는 그 꽃이 무엇인지도 모를 나이라서 꽃처럼 보였을 뿐이다. 나무가 되고 싶은 꿈을 포기하고 화가가 되겠다는 것도 우연은 아닌 듯하다. 나무가 되고 싶었던 소녀에게 뒤틀린 나뭇가지 사이를 통과한 빛은 보는 순간 내게 ... / 김동석 동화작가
‘삼국지 재해석’(3회) ‘환관과 선비집단의 싸움’
썸네일 이미지
원소가 환관학살에 적극적이었던 이유가 바로 그 자신이 사족가문 출신이기 때문이었다. 이렇게 환관은 유생집단을 관직에서 씨를 말릴 정도로 몰아냈으나 결국 사족가문 출신인 원소에 의해 다시 자신들이 씨를 말릴 정도로 학 ... / 김정룡 중국동포타운신문 대표
김동석 작가의 이색적 감성동화 “나무가 되고 싶었던 소녀” (11회)
썸네일 이미지
숲에서 본질은 무엇이고 비본질적인 것은 무엇일까? 나무일까 아니면 빛일까? 외광은 나무와 빛의 사이에서 새롭게 잉태하는 또 다른 빛의 아름다움이다. 그 외광은 빛이기도 하고 때로는 어둠이기도 했다. 시작은 자연 빛에서 ... / 김동석 동화작가
코로나19! 지구촌 경제위기 ‘실증적 분석’
<서평> ‘문기주의 경제이야기’
썸네일 이미지
저자는 우리 모두 지금까지 겪어왔던 극복의 과정과 경험을 분석하여 코로나19 발생부터 현재까지 전 세계와 우리나라가 진행해온 현상을 쫓아 일간지에 칼럼으로 연재했던 내용을 책으로 엮었다. ... / 소정현기자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1차 여성폭력방지위원회' 개최
광고
광고
<洪달아기의 해피홈>
"우리를 위한 조그마한 공헌들"
현대 사회는 핵가족형태로 다양한 인간관계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없다. 사회의 변화는 아무리 거스르기 힘든 일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안정적 소득 보장' 국가에도 큰 혜택
썸네일 이미지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촌의 공통된 과제 중의 하나는 인류가 건강하게 오래 살면서 질 높은 삶을 영위할 수 있게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人權 차원서 접근해야 '오해 소지 불식'
이미 세계 27개국에서는 이를 범죄로 인정하여 법적 처벌을 하고 있다. 처벌의 대상이 되는 부부강간은 ‘폭행 또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국수를 설탕물에 말아 먹어?
나의 생각과 다른 것은 틀린 것이 아니라 생각이 다를 따름이다. 모두들 이번 명절에는 그들의 서로 다른 점을 인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초기 폭력에 단호한 태도를 보여야'
썸네일 이미지
가정폭력 속에서 시달리는 가족들은 불안감과 우울, 무력감, 두근거림으로 고통을 받는 반면, 폭력 행위자들은 특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동거 이유·목적 不分明' 깨지기 쉬워
남녀가 함께 산다는 것이 실험적인 성격과 호기심으로 시작된다면 그 후 겪을 수 있는 예기치 못할 다양한 문제들 ... / 홍달 아기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가정화목 큰 비중 갈등해소엔 역부족'
행복을 가져다 주는 조건은 가정화목이 45.5%로 첫 번째이며, 건강(30.9%), 긍정적인 사고(9.2%), 친구 및 대인관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洪달아기의 해피홈>
'폭탄주 탓하는 사회' 아! 호시절이여
성추행 동료의원의 행태를 본능과 유혹에 취약하여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며 슬쩍 대중적 면죄부를 신청하려했던 의 ... / 홍달아기 칼럼니스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유대인들의 70년 포로귀환과 성전 중건’ / 피터킹
故 박영문목사의 지옥 체험기 / 드보라
‘당근 사과 귤 양파 생강’ 미러클 판타지아 / 선재광원장 / 대한한의원
지나친 성생활 피해야…잦은 설사도 촉발 / 선재광박사
7년 환란 ‘유대인 성전건축과 인류 종말기’ / 피터킹
임종을 가까이서 지켜본 사람들! '호스피스' / 사무엘
경명왕 '밀성대군 박언침' 후손들 빛내 / 언론인 정복규
‘예수는 신화적 아닌 역사적 실존인물’ / 예레미아
수치스러운 질병 ‘성병에 대한 자각’ / 정상연 한의사
‘예수 그리스도 죽음과 이스라엘의 멸망’ / 피터킹
  회사 소개 임원규정청소년보호정책-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사업자명칭:월드비전21, 발행인․편집인 蘇晶炫, 발행소:전주시 덕진구 덕진동 1가 1411-5번지, 서울시 광진구 능동로 390-1, 청소년보호책임자 소정현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44, 등록일자 2010.04.08, 통신판매업 제2010-전주덕진-52호, TEL 010-2871-2469, 063-276-2469, FAX 0505-116-8642 Copyright 2010 해피!우먼 All right reserved. Contact oilgas@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해피! 우먼에 실린 내용 중 칼럼-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해피! 우먼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강령을 따릅니다.